'놀면뭐하니' 신봉선, '오징어게임' 영희 분장 '폭소'

[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] 개그우먼 신봉선이 '오징어 게임' 속 캐릭터 영희로 분해 웃음을 안겼다.

23일 방송된 MBC '놀면 뭐하니'에서는 JMT 유재석 본부장이 최종 면접을 하는 모습이 담겼다.

두번째 면접을 위해 면접생들이 모였고, 유 본부장은 신미나 전무를 소개했다. 그때 신봉선이 영희로 분장해 등장했다.

놀면 뭐하니 [사진=MBC 캡처]

면접생들이 웃음을 터트리자 신미나 전무는 "제가 키치한 걸 좋아한다"고 밝혔다.

이후 두번째 면접은 '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'로 진행됐고, 유 본부장은 "어떤 상황에서도 웃으면 탈락"이라고 룰을 밝혔다.

신봉선의 졸업사진 얼굴 공격에 이은지, 김현정, 이용진, 이미주가 연이어 탈락했고, 유일하게 하하만 살아남아 눈길을 끌었다.

/이지영 기자(bonbon@joynews24.com)



    김선호 출연작 '스타트업', 우수상 수상...한지평 캐릭터도 재조명

    "김선호 지켜주려 한 건 소속사 뿐, '소속사 조종설' 사실 아냐"


공유하기
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.
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