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하이킥' 김혜성, 달라진 모습에 박해미 깜짝 "언제 딸내미 됐냐"'

[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] '거침없이 하이킥' 김혜성의 달라진 모습에 박해미도 깜짝 놀랐다.

MBC 전설의 시트콤 '거침없이 하이킥' 출연진들이 뭉친 MBC '다큐플렉스'의 '청춘다큐 - 거침없이 하이킥'이 오는 29일 첫방송 된다.

MBC '다큐플렉스'의 '청춘다큐 - 거침없이 하이킥' 편에 김혜성이 출연한다. [사진=MBC]

'청춘다큐 – 거침없이 하이킥'은 지난주 티저가 공개되자 하루만에 조회수 10만회를 돌파하며 하이킥 팬들의 높은 기대와 관심을 반증했다. 특히 티저를 본 네티즌들은 사뭇 달라진 모습으로 등장한 배우 김혜성에 대해 놀라움과 반가운 반응을 보였다. 극 중 어머니 박해미는 스튜디오에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낸 그를 보고 "언제 딸내미가 됐냐"며 연신 놀라워했다. 극 중 아버지와 형제였던 정준하와 정일우 역시 "이제 어른 같다. 그땐 아기였는데" "야인이 된 것 같아요. 민호가 지금 삐뚤어져서"라며 반가운 마음을 나눴다.

특히 김혜성은 친구 정일우와도 연락을 끊고 지내다 2년 전 무려 13년 만에야 처음 연락을 주고받았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. 어색할 줄 알았던 통화에 정일우가 내뱉은 첫 마디에 그런 감정이 눈 녹듯 사라졌다고도 고백했다.

MBC '다큐플렉스'의 '청춘다큐 - 거침없이 하이킥' 편에 정일우, 김혜성 등이 출연한다. [사진=MBC]

극 중 '야동 순재'와 '호박고구마'로 지금까지도 많은 사랑을 받는 배우 이순재, 나문희는 그 시절 모습 그대로 팔짱을 끼고 스튜디오에 들어섰다. 극 중 부부로 연기 합을 맞추었던 나문희는 이순재와의 호흡에 대해 "맨날 선생님은 또 일찍 와 계세요. 언제나 가면 스탠바이가 돼 있으시니까. 대기실에 가서 그냥 맞추면, 정말 많이 맞출 때는 한 20번? 그렇게 많이 사전에 연습하고 녹화하고 그랬다니까요"라고 회상했다.

MBC '다큐플렉스'의 '청춘다큐 - 거침없이 하이킥' 편에 이순재, 나문희, 정일우, 박해미, 김혜성, 정준하 등이 출연한다. [사진=MBC]

이날 녹화에서는 시청자들이 댓글로 선정한 '거침없이 하이킥' 최고의 에피소드 베스트5가 공개되었다. 하이킥 식구들 역시 함께 이 다섯 개의 에피소드를 보면서 다시 한번 추억에 잠기고, 눈시울을 붉히는 등 분위기가 고조되었다는 후문.

특히나 이순재, 나문희 두 배우가 열연한 '야동순재'와 '호박고구마'가 대망의 1위 후보에 올라 모두를 환호하게 만들었다고 전했다.

MBC '다큐플렉스'의 '청춘다큐 - 거침없이 하이킥'은 총 2부작으로, 1부는 10월 29일 저녁 8시 50분 방송된다.​

/이미영 기자(mycuzmy@joynews24.com)



    '내가 키운다', 정찬·이지현 합류에도 부진…1.7% 최저 시청률

    '음주운전 추돌사고' 리지, 1심서 벌금 1500만원 선고


공유하기
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.
원하는 곳에 붙여넣기 해주세요.